<노동자 연대>의 제작 방침

후원하기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텔레그램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기사 제목과 주소 공유 인쇄

노동자와 차별받는 사람들의 입장에 선 신문

주류 언론들은 언론의 사명이 “중립”이라고 말하지만, 실제로는 사회 지배층의 견해를 대변하고 대중에게 이를 전파하는 구실을 합니다. 

〈노동자 연대〉는 가식적 중립을 거부하고 주류 언론이 대변하지 않는 노동자와 차별받는 사람 들의 입장에서 그들의 목소리를 대변합니다.

마르크스주의로 세계를 분석하는 신문 

〈노동자 연대〉는 여러 진보적 관점 중에서도 특히 마르크스주의 관점으로 세계를 분석하려고 합니다. 마르크스주의는 자본주의의 현실을 구체적으로 분석하고 그것을 세계를 바꾸는 운동에 적용하기 위한 이론입니다. 〈노동자 연대〉는 마르크스주의 이론을 오늘날의 현실에서 벌어지고 있는 구체적 사건에 실천적으로 적용하려 노력합니다.  

운동의 방향과 과제를 제시하는 논쟁적인 신문  

〈노동자 연대〉는 진보 운동의 바깥에 머무르며 제3자적 논평만 하기 위한 신문이 아닙니다.  〈노동자 연대〉는 진보운동의 가장 뜨거운 쟁점을 회피하지 않고 운동의 전진을 위해 무엇이 필요한지 방향과 과제를 제시합니다. 

국제 동향과 소식을 생생하게 전하는 신문

〈노동자 연대〉는 국제 동향과 운동 소식, 전망, 그 운동에서 한국 운동이 배울 수 있는 교훈 등을 생생하게 전합니다. 지금의 세계적 경제 위기와 아랍혁명이 보여 주듯, 자본주의 세계는 국제적으로 긴밀히 연결돼 있기 때문입니다. 

저항하는 사람들의 네트워크를 건설하는 신문

〈노동자 연대〉는 운동들 사이의 연결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그 가교가 되기 위해 노력합니다. 이를 통해 단절적이고 일회적인 운동의 나열이 아니라, 저항하는 사람들의 네트워크를 형성하고자 합니다. 

정부 후원과 기업 광고를 받지 않는 신문 독자들이 판매자이자, 기고자이자 후원자인 신문

〈노동자 연대〉는 정부 후원과 기업 광고를 받지 않고 오로지 독자와 후원자들이 내는 돈으로만 운영하는 신문입니다. 그래야 기업과 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고 당당하게 원칙적 주장을 펼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노동자 연대〉는 또 운동의 참가자가 곧 제작 과정에 능동적으로 기여해야만 운영될 수 있는 신문입니다. 그래서 독자가 곧 판매자이며, 기고자인 신문입니다. 

청년·학생 모여라! 분노의 촛불 세대를 위한 토론 광장 | 4월 29일(토) ~ 4월 30일(일) | 장소: 이화여자대학교 이화·신세계관(연세대세브란스병원 맞은편) | 주최: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청년·학생 모여라! 분노의 촛불 세대를 위한 토론 광장 | 4월 29일(토) ~ 4월 30일(일) | 장소: 이화여자대학교 이화·신세계관(연세대세브란스병원 맞은편) | 주최: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독자·지지자들의 후원으로 운영하는 노동자 정치 신문

1,000원 후원 정기구독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텔레그램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기사 제목과 주소 공유
전국 곳곳 거리와 대학에서 <노동자 연대>를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노동자연대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이메일로 기사 구독 신청

질문 또는 의견

간단한 질문이나 의견도 좋습니다. 맥락을 간략히 밝혀 주시면 도움이 됩니다. 내용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그리고 경우에 따라서는 독자편지란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

위 내용을 복사해 문자메시지, 텔레그램, 바이버 등에 붙여 넣어 기사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