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퇴진 운동 전망 토론회 운동의 전진을 염원하는 청년들의 목소리를 확인하다

후원하기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텔레그램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기사 제목과 주소 공유 인쇄

지난 12월 9일 서울시립대 ‘인문사회학회 하울’이 주최한 “박근혜 퇴진 촛불, 어떻게 나아가야 할까?” 토론회가 열렸다. 토론회 직전 탄핵이 가결돼 고무적인 분위기 속에서 토론이 진행됐다.

나는 이 토론회에서 ‘박근혜 퇴진 촛불과 탄핵’를 주제로 발제를 맡아 “탄핵 가결은 아래로부터의 투쟁 덕분에 가능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리고 “황교안 체제 또한 박근혜와 다를 바 없는 ‘그 나물에 그 밥’이므로 박근혜가 켜켜이 쌓아온 악행들을 폐기하기 위해, 그리고 헌재의 빠른 판결을 촉구하기 위해 의회와 독립적으로 대중 투쟁이 퇴진 운동의 주도권을 지니며 계속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 학생은 “대중 투쟁에 무게중심을 두는 것은 시민의 힘에 대한 이상론”이라며 내 주장에 반론을 제기했다.

그러자 다른 학생은 “대중의 힘은 이상적인 것이 아니라 실제로 경험하고 있는 것”이라며 자신이 운동에 참여하면서 어떻게 변했는지 설명하며 내 주장을 지지했다. 토론회에 참가한 학생들은 대체로 진정한 민주주의와 박근혜 적폐 청산을 위해 촛불을 내려놓지 말고 더 싸워야 한다는 내 의견에 공감했다.

새롭게 급집화한 학생들은 불균등하지만 대중 투쟁의 힘과 중요성을 체감하고 있었다. 그리고 이후 퇴진 운동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었다. 이런 학생들에게 운동의 전진을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방향을 제시하는 것이 좌파의 중요한 과제일 것이다. 

박근혜 퇴진 운동 다이어리


박근혜 구속 만세! 탄핵인용 만세! 3.1 박근혜 퇴진 18차 범국민행동의 날

3월 1일(수) 오후 5시, 광화문 광장


박근혜 퇴진 19차 범국민행동의 날

3월 4일(토) 광화문 광장


독자·지지자들의 후원으로 운영하는 노동자 정치 신문

1,000원 후원 정기구독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텔레그램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기사 제목과 주소 공유
전국 곳곳 거리와 대학에서 <노동자 연대>를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노동자연대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이메일로 기사 구독 신청

질문 또는 의견

간단한 질문이나 의견도 좋습니다. 맥락을 간략히 밝혀 주시면 도움이 됩니다. 내용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그리고 경우에 따라서는 독자편지란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

위 내용을 복사해 문자메시지, 텔레그램, 바이버 등에 붙여 넣어 기사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