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대변인은 대통령과 정권의 수준을 압축적으로 보여 주는 얼굴이고 분신[이다.]”

‘전’ 청와대 ‘얼굴’ 윤창중의 2006년 칼럼

“성폭행범은 사형까지 포함해 아주 강력한 엄벌에 처해야 한다.”

6개월 전 박근혜, 윤창중은?

“《만취한 권력》, 《그리고 새벽에도 만난 남자》”

윤창중이 쓴 책 제목들

“젖가슴도 아닌 겨우 엉덩이”

윤창중을 옹호하는 데일리저널 편집위원 정재학

“새누리당은 몇 십 년 동안 검증받은 조용필이나 이미자이고, 안철수는 아이돌이다.”

새누리당 홍문종, 착각은 자유

“몰라요. 나는 돈만 벌면 되잖아요.”

불산 누출 사고에 대한 삼성전자 반도체사업부 사장 전동수의 말

“댓글 작업은 국정원에서 줄곧 해 왔던 일이다.”

전 국정원장 원세훈

“그 나이에 넘 고우시고 세련되어 … 곁에 가면 맘이 떨린다.”

민주당 문희상이 박근혜에 대해, 얼씨구

“종북 활동하시는 분들 머리속엔 뭐가 있는지 머리를 쪼개 가지고 해부해 보았으면 좋겠어요. 국정원은 뭐하나요. 이런 분들 안 잡고.”

“우리나라 성인남녀 중 10~30퍼센트는 종북세력이다.”

극우 조갑제의 종북 기준

“‘자본주의’라는 말은 헌법에도 없는, 좌파 단체들만 쓰는 말”

노동해방실천연대 탄압 사건 재판에서,검사의 ‘창조적’ 궤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