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습니다! 저는 기아자동차 노동조합 대의원 정진용이라 합니다.

인간답게 살수 있는, 노동자·서민이 걱정 없는, 아니 탄압과 핍박만이라도 당하지 않는 세상을 원하는 한 명의 대한민국 국민입니다.

노사 관계에 있어서 다분히 대화로 풀 수 있는 문제도 자본은 고소고발과 손배 가압류 남발로 노동자들을 벼랑 끝으로 내몰고 있습니다. 저 또한 사측의 무분별한 고소고발에 2월 18일 법정 구속됐습니다.

처음 당황하고 어찌할 바를 몰라 고민하고 두려웠던 것도 사실이지만 노동조합의 발빠른 대응과 현장 동지들의 관심과 격려가 큰 힘이 됐습니다.

더불어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양심수 후원회와 구속노동자후원회 분들의 지원까지 받아 감사한 마음이 큽니다. 사실 바깥 세상 돌아가는 일도 궁금하고 답답했는데 〈레프트21〉 신문 덕분에 많은 이야기 볼 수 있어서 고맙고 기쁘게 생각합니다.

국민들의 눈과 귀를 멀게 하는 조중동이 판치는 세상에서 그래도 〈레프트21〉 같은 밝은 언론이 우리 곁에 있다는 것에 커다란 위안을 삼고 〈레프트21〉 관련 모든 분들께 응원을 보냅니다. 화이팅!

수원구치소 정진용 올림

📱 스마트폰 앱으로 〈노동자 연대〉를 만나 보세요!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